본문바로가기
English Page

강원랜드 사업분야 투자정보 경영공시 홍보센터
소식&보도자료
  • 강원랜드 소식
  • 강원랜드 보도자료
웹진
정보공개 청렴한세상 하이원24
  • 채용정보
  • 제휴안내
  • 사이트맵
전자입찰 프로젝트 관리
하이원 바로가기
부패·공익신고센터 IR자료실 지속가능경영보고서 인재채용 찾아오시는 길
2019 하이원 선상학교, 7박 8일 일정 모두 마쳐2019.04.17 05:51:48 조회수 560

폐광지역 청소년, 강원랜드와 함께 크루즈타고 넓은 세계 보고 왔어요

2019 하이원 선상학교, 78일 일정 모두 마쳐

 

강원랜드(대표 문태곤)‘2019 하이원 선상학교참가자들이 모든 일정을 마치고 16일 부산항을 통해 무사히 귀국했다고 밝혔다.(금일 16시 도착 예정)

 

올해 하이원 선상학교는 폐광지역 고등학생 54명이 참가했으며, 항해는 지난 49일 여수항을 출발해 중국 상하이, 일본 나가사키, 제주도를 거친 후 부산항으로 돌아오는 78일 일정으로 진행됐다.

 

이번 하이원 선상학교에서는 일정 내내 강원랜드 임직원들이 자원봉사자로 참가해 학생들과 조를 이뤄 생활지도와 함께 멘토링을 하면서 참가 학생들이 유익하게 일정을 보낼 수 있도록 도왔다.

 

항해가 진행되는 동안 참가자들은 삼대장 유튜브 크리에이터, 박준 시인, 좋아은경 와이어아티스트 등 역사, 환경, 문화예술 분야 전문가의 강연과 맞춤형 강좌 등 수준 높은 강의를 자유롭게 수강했다.

 

또한 이번 항해에서 참가자들은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상하이에서 임시정부청사와 신천지, 푸싱공원, 루신공원, 윤봉길 추모관 등을 찾아 독립운동가들의 역사적인 발자취를 함께했다.

 

강원랜드는 폐광지역 미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지난 2013년부터 하이원 선상학교를 운영하고 있으며, 하이원 선상학교에는 현재까지 총 290여명의 학생들이 참가했다.

 

특히, 올해 강원랜드는 문화예술 분야의 재능을 가진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지난해 36명이였던 참가인원을 올해 54명으로 확대해 하이원 선상학교를 운영하는 등 지역학생들에게 더 많은 참가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하이원 선상학교에 참가한 김서인(사북고 2학년)학생은이번 하이원 선상학교 일정동안 조편성 프로그램으로 중국 속 우리나라 역사를 찾는 영상을 제작하고 있다고 밝히며, “상하이에서 독립운동가들의 역사의 현장을 방문하며 우리나라를 지금까지 있게 해준 독립투사들의 희생과 노력에 대해 감사함을 느꼈다고 말했다.

 

한편, 하이원 선상학교는 환경재단에서 운영하는 피스&그린(Peace&Green)보트의 일환으로 진행되며, 올해로 12회째를 맞는피스&그린보트는 일본의 피스보트와 한국의 환경재단이 아시아의 역사를 통해 미래를 함께 그려보자는 취지에서 매년 한차례씩 운영하고 있다.

첨부파일
이전글 강원랜드 , 국내유일 알파인 스노우보드팀 창설
다음글 강원랜드, 대전광역시어린이집연합회와 시설이용 협약식